일상 44건이 검색되었습니다.

TEDxJeonju의 연사로 가치를 나누게 되었습니다.

안녕하세요! Monotraveler 입니다. 간만에 여행기가 아닌 오프라인에서 여러분을 뵙게 되었네요. 빰빰빰 바로 이번주 토요일 제가, TEDx의 연사로써 18분간 이야기를 공유하게 됩니다. 일전에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TEDxHUFS IT SPECIALIST로 활동을 하고 있단건 저번 포스팅에서 언급한 적이 있었을텐데요. 블로그에 올린 글 말고도 이곳저곳 기고한 글들과 수필들을 보신 대부분의 게스트분들이 "글을 읽는데 함께 여행..

더 보기

한국관광공사 트래블리더로 활동합니다

최근 근황과 앞으로 올라올 포스트에 대해서 알려드릴 내용이 있어서 포스팅하게 되었습니다. 앞으로 11월까지는 <한국관광공사 트래블리더 3기>로 활동하게 되어 포스팅에 엠블럼이 포함되어 게시 될 예정입니다. 블로그를 찾아주시는, 특히 국내여행에 대한 이야기를 보러 오시는 분들을 위해서 최대한 상업적이지 않고 저에게도 어느정도 활동비가 지급되면서 학업생활에 지장이 없을(아... 어렵다...) 그런걸 찾다 보니 딱! 관광기자단을 뽑더라구요..

더 보기

터닝포인트.

터닝포인트. 오랜만에 뵙습니다. 모노트레블러입니다. 우선 새해 복 많이 받으시구요! 오늘부터 새로운 에세이 포스팅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 여태까지는 여행기나 취미생활이 주로 올라왔습니다만, 앞으로는 여행 에세이를 포스팅 할까 합니다.  제가 포스팅을 하는 블로그의 방향은 '여행에서 무엇을 얻을 수 있는가'입니다. 혹시나 필요하신 분들을 위해 여행정보도 올리고 있긴 하지만, 사람과 여행..

더 보기

당신의 여행을 응원합니다

2011년 당신의 여행을 응원합니다! "오늘도 진심으로 원하는 목표를 향해 여행하는 당신을 응원합니다!" 원하는 것을 하세요, 그리고 꿈을 펼치세요. 행복해지세요! * 그동안 시험도 보고 이것저것 개인적인 일을 정리하느라 블로깅을 멈췄습니다만, 많은 것을 경험하고 느끼게 된 시간이었습니다. 이제 본격적으로 다시 블로그를 시작합니다. 누구나 할 수 있는 그런 여행기보다는 정말 진심이 느껴지는 여행기, 사진과 글만으로도 실감..

더 보기

2011년 새해 복 미리 받으세요 ^^

너무 오랫만에 들어온 블로그입니다! 그동안 블로그 이웃님들 잘 지내고 계셨지요? 일일히 방문드리기가 어려워 이렇게 포스팅 합니다. 저는 여전히 잘 지내고 있습니다 ^^ 며칠전에는 지원서도 몇개 썼고, 영어공부도 중간중간 슬럼프를 겪긴 했지만 잘 하고 있답니다. 간간히 문자주시는 후레드님 특히 감사드려요 :) 덕분에 힘내면서 열심히 공부하고 있답니다. 매일 새벽 2시에 잠들고 아침 7시에 일어나서 단어를 외우고 기분이 울적할때는 미드를 보면서 집..

더 보기

확신을 가지고 무엇을 한다는 것은 : 무모의 아이러니

이런 생각을 해봤습니다. 제가 쓴 글을 유심히 살펴보니까 '무모함'이라는 단어를 너무 많이 썼다는 걸 발견했어요. 무모한 것은 앞 뒤 생각치 않고 어떠한 일을 하는 것을 말하는데 제가 썼던 여행기에서의 여행을 돌이켜보니 사실 대책없이 무모하진 않았던 것 같아요 어디를 떠나든간 아무 준비 없이 여행을 했다 치더라도, 여행지를 '선택'해서 간다는 행위 자체가 '무모함'을 한참 벗어나고 있더라구요 다들, 살아가면서 겸손하기 위해 무모하다는 표현..

더 보기

파커 만년필 수필 공모전 장려 수상했습니다 !

오랜만에 포스팅인 것 같아요! 간만에 쓰는 포스팅이기도 하지만 또, 간만에 낭보라 블로그에 남기지 않되겠다 싶어 키보드를 펼쳐봤습니다. 제목 그대로 파커 만년필 수필 공모전에 장려상을 수상하게 되었습니다! 이런 글쓰기 공모전은 사실 제가 태어난 이래 처음 도전한 일인데 하늘이 정말 많이 도와주신 것 같습니다. 아시다시피 저는 그렇게 글을 잘 쓰는 편이 아닙니다. 글을 쓴다고 해봐야 여행기를 끄적인 2005년부터이고 그때의 졸작들을 보면 정말 얼..

더 보기

집 분위기를 바꾸어 보았습니다! : 대책없이 리모델링!

10월 초부터 저도 모르게 시작된 집 리모델링 '행사'  저와 트윗을 하는 몇몇 트친 혹은 블로거님들은 아마 저희집이 리모델링을 하고 있다는  이야기를 알고 계실거에요. 부모님은 입버릇처럼 집 위치는 좋은데 너무 낡은것들이 많아 거의 10년이 넘어가는 집을 야심차게 바꿔보고 싶다고 하시더니만 그게 제가 한창 공부에 핀치 올리는 10월 일줄은 꿈에도 몰랐네요. 갑자기 리모델링하게 된&nb..

더 보기

여러분들은 집 주위 재미난 곳을 잘 알고 계시나요?

언제 한번은 어떤 커뮤니티에서 안동에 가볼곳을 추천해달라는 글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자칭 그곳에 살고 계시다는 한 분께서 "여기 와봐야 볼 게 없으니 다른데 가시죠"라는 댓글을 달아서 문제가 된 적이 있었죠. 생각해보면 항상 보던 풍경이니 신기할 것 없는데 라는 마음은 이해가 됩니다만, 그래도 남들이 보기엔 너무나도 쌀쌀맞았던 댓글인 건 분명했어요. 어제 밤 갑자기 그 생각이 나서 포스팅을 끄적거려야겠다 싶어 우리집 근처에는 무엇이 있을까 하고 생..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