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맛집을 올리게 될 줄이야.. 하지만 정말 맛있다고 느낀 곳이라서 소개해 드립니다. 이 맛집은 호불호 없을거라고 생각해요. 전적으로 군산 사람이 아닌 외지인의 시선임을 미리 말씀드리며! 내 돈 주고 먹었음을 알립니다. (사진은 식당 앞.. 폐교 리모델링 했대요)



군산을 거쳐 갈 일이 있어 이번에 게장과 밥을 먹고 왔는데 아.. 이 정도면 빙글에 소개해도 되겠다고 생각해서 올리는 맛집입니다. 정말 간만에 맛집 포스팅 올리는 것 같아요. 이 집에서 제가 먹은 것은 '쌈밥 정식 8000원' 였어요. 이 집 된장, 청국장이 정말 짜지 않고 맛있어서 어르신들 모시고 갈만한 곳이라고 생각해요. 워낙 유명한 맛집인가봐요. 제가 갔을때는 재료떨어졌다고 돌려보냄요 ㅡㅡ 앞에 대기 30명... 근데 이 음식점이 폐교를 리모델링해서 꾸몄기에 볼것이 많아 이리저리 둘러보는 재미가 있었어요. 옛날 교복 도 무료로 빌려줍니다. 그 경암 철길마을에서는 돈 주고 빌리는데 말이죠



입구에서 예약번호에 맞게 입장할 수 있는데 이렇게 복도에 귀요미등이 많네요. 저는 못먹을 뻔했는데 취소하시고 돌아가신 분들이 계셔서 먹을 수 있었어요. 이른 저녁에 오시고요... 식사시간은 피하시는게 좋을 듯도 합니다. 기다리는거 진짜 싫어하시면... 여기는 비추입니다만... 음식이 정말 맛있어요. 요건 인정


고작 8000원인데.. 찬도 많이 나오고... 제육볶음, 건강한 쌈채소, 청국장 , 된장찌개 다 맛볼 수 있어요. 아마 2인 이상 시켰으니 나오는 것 같지만! 암튼 엄청 짜지 않고 맛있고요.. 사장 아저씨가 약초 짱아찌 먹어보래서 먹었더니 약초 내음이 확 퍼지는게.. 정말 맛있습니다. 된장, 청국장 맛보면 ㅋㅋㅋ 나갈때 매점에서 청국장 거리 손에 들려있을 가능성 농후함 (나름 머리 잘썼습니다 이집 ㅡㅡ)


제 점수는요 4.8 / 5 굉장히 높죠?


그 이유는 서비스도 나쁘지 않았던데다가 당일 1000명이 넘는 방문객이 있었다는데 서로 힘드니까 막 어깨 서로 주무르고 힘내는 종업원들이 참 보기가 좋았네요. 음식은 뭐 당근 맛있었고요!


인테리어도 좋고 그냥 기분 좋은 맛집이었습니다. 혹여나 방문 기회가 있다면 꼭 한번! 가보세요. 자신있게 추천해드립니다 네비에 치면 이 쌈밥집 이름이 두 개가 나와요.


이 쌈밥집은 나포면 서포리에 있어요! 군산 IC 근처에 있으니 군산 여행 시작 혹은 끝날 때 가면 좋을 것 같네요. 혹시 이 곳을 방문해 보셨으면 아래에 리플 부탁드려요 ㅋㅋㅋ 나만 맛있었나 함 보게요


P.s 미안해요 여러분 전 음식점에서 맛있어도 음식을 대놓고 안찍어요 ㅋㅋㅋ


그나마 소심하게 찍어봤습니다 ㅡ.,ㅡ 구성을 제대로 소개하지 못해 지송해요


 

  • 뭔가 서민적이고 한국적인 모습이 많이 느껴지네요 :-)

  • 이인숙 2016.08.17 16:24 신고

    안녕하세요 저는 얼마전 아들을 해병대로 입영을 보낸 엄마입니다. 저의 아들은 해병대 부사관 361기 후보생 4주째 훈련을 받고 있습니다
    티스토리에 가입을 하기 위해서는 초대장을 받아야 한다고 해서 이렇게 두서 없이 글을 올립니다
    부모의 간절한 마음입니다 저에게 티스토리 초대장을 보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폐교를 새 단장하여 아기자기한 인테리어 맛깔나는 옹고집 쌈밥 이야기도 잘 보고 갑니다
    저 또한 군산 갈일이 드물지만 기회가 된다면 꼭 찾아가 봐야 겠네요 감사합니다

날짜

2016.06.16 12:25

최근 게시글

최근 댓글